연구/산학


HOME > 연구/산학 > 신임교원

2018학년도

경희대학교는 대학의 핵심가치인 교육·연구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우수교원을 지속적으로 충원해왔다. 2009년 개교 60주년 이후 ‘제2의 도약’을 추진하면서 신임교원 초빙을 확대하고 있다. 앞으로도 학술과 실천 역량을 향상시키기 위해 신진학자는 물론 국내외 석학, 거장, 대가를 지속적으로 영입할 계획이다.

신임교원 2018학년도

1학기

고정환 교수(이과대학 물리학과 입자물리실험 분야)
고정환 교수는 입자물리학실험과 관련해 2,000여 명의 물리학자와 함께 데이터 수집과 분석, 리뷰 등을 하며, 최근 4년간 442편의 논문을 (S)SCI급 저널에 게재했다. 현재는 입자물리학 연구에 적용하기 어려웠던 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해 ‘딥 러닝(Deep Learning)’ 기법을 활용한 연구를 진행 중이다. 교육과 관련해서는 물리학 이론을 바탕으로 컴퓨터를 이용한 시뮬레이션, 데이터 분석 등을 가르치고자 한다. 학생들의 연구 경험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구상하고 있다. 유럽입자물리연구소(CERN)와의 네트워크를 활용한 연구소 파견 및 프로그램 참여가 그중 하나다.
김상욱 교수(이과대학 물리학과 양자혼돈이론 및 물리대중화 분야)
김상욱 교수는 2016년부터 2019년까지 한국연구재단에서 총 24억 원의 연구비를 지원받아 광결정 양자, 양자 열역학에 관한 연구 등을 진행하면서 양자혼돈이론 분야에서 탁월한 연구 업적을 내고 있다. 김 교수는 과학과 물리학의 대중화를 위해 미디어 출연, 저서 집필 등 다양한 활동도 하고 있다. 경향신문에 ‘김상욱의 물리공부’ 칼럼 연재, 팟캐스트 ‘파토의 과학하고 앉아있네’에 고정 연사로 출연 중이다. 집필한 책은 <영화는 좋은데 과학은 싫다고?>(한승), <과학수다 1~2>(사이언스북스), <과학하고 앉아있네 3~4>(동아시아) 등 16권에 이른다.
최수진 교수(정경대학 언론정보학과 커뮤니케이션 이론 및 방법론 분야)
최수진 교수는 커뮤니케이션 이론을 비정형 데이터를 활용해 관계적 시각에서 검증하며, 최근 4년간 SSCI급 저널에 11편의 논문을 기고했다. ICA, TPRC 등 해외의 권위 있는 학술대회에서 학술연구상을 수상한 이력도 있다. 최 교수는 미디어 및 커뮤니케이션 이론에 컴퓨터공학, 소프트웨어학 등 공학적 접근을 활용한 수업을 기획, 4차 산업시대에 대비한 교육 커리큘럼을 제시했다. 이를 통해 인문사회학적 이해력과 함께 디지털 미디어를 통해 생산되는 빅 데이터에 대한 공학적 분석력과 창의적 활용력을 겸비한 융합 인재를 양성하고자 한다.
브라이트 워커 교수(이과대학 화학과 화학 전 분야)
브라이트 워커(Bright Walker) 교수의 주요 연구 분야는 태양전지 및 전계효과 트랜지스터(field effect transistor)이며, 기초과학 연구를 기반으로 응용성을 넓힌 융합연구이자 산학 연계를 이끄는 연구에 집중하고 있다. 최근 4년간 SCI급 저널에 19편의 논문과 SCIE급 학술지에 15편의 논문을 게재했다. 이 중 18편이 논문인용보고서(JCR) 기준 세계 상위 10% 이내에 포함돼 있는 등 질적으로 우수한 논문을 발표했다. 워커 교수는 연구에 활용하고 있는 밀도 함수 이론 컴퓨터 시뮬레이션, 전달 행렬 시각 시뮬레이션 등을 활용해 강의할 계획이다.
박보영 교수(약학대학 약과학과 유기합성학 분야)
박보영 교수는 의약 합성과 천연물 합성 등 신약개발에 도움이 되는 유기화학 연구를 해왔다. 일괄 처리 방법(batch methods)의 반응성, 선택성, 안정성, 확장성 등의 문제점을 보완하는 연구를 했고, 새로운 방법론 개발을 위한 유동 화학(flow chemistry)에 관한 탐구도 진행했다. 더 경제적이며 부산물 생성을 지양하는 효율적인 합성개발에 주력한 것이다. 박 교수는 다양한 연구 경험을 바탕으로 학생들을 약학 전문 인재로 키워내고자 한다. 세계적 연구자들과의 네트워크를 활용한 학생 파견과 공동연구 등도 추진할 계획이다.
안숭범 교수(문과대학 국어국문학과 한국문학 및 문화콘텐츠 분야)
안숭범 교수는 문학과 인접 매체의 융합을 연구한다. 시의 수사적 방법론이 영화의 스토리텔링 방식과 긴밀하게 조응할 수 있음을 확인하는 등 인문학적 비평정신과 창조적 실용정신을 결합하고 있다. 안 교수는 한국문학 연구자이면서 시인이자 영화평론가이기도 하다. 시인수첩 ‘신인문학상’, 한국영화평론가협회 ‘최우수 신인평론상’을 수상했으며, EBS ‘시네마천국’, EBS 라디오 ‘주말의 문화’ 등 여러 방송에서 진행자와 패널로 활동했다. 그 외에도 여러 콘텐츠를 기획·제작해왔다. 안 교수는 이런 활동을 토대로 융합교육, 현장지향적 교육을 할 계획이다.
심영옥 교수(교육대학원 미술교육전공 미술교육 분야)
심영옥 교수는 1999년부터 경희대 교육대학원 겸임교수를 지내면서 미술교육 분야 강의와 논문지도, 학생상담을 비롯해 중·고등학교 미술과목 임용고시를 준비하는 학생들의 지도를 맡아왔다. 그리고 매 학기 임용고시 대비를 위한 특강을 통해 임용고시에 필요한 이론 및 실기 역량을 강의했다. <한국미술사를 보다>(리베르스쿨) 등의 단행본을 집필했으며, 2009년과 2015년에 개정된 중·고등학교 미술교과서의 대표 저자로 참여했다. 대외적으로는 한국조형교육학회와 한국동양예술학회 편집위원장을 거쳐 부회장, 한국국제미술교육학회 이사 등을 역임하고 있다.
관련 연락처
커뮤니케이션센터 소통팀
02) 961-0023~6
pr@khu.ac.kr

Quick Menu